높을 수록 쿨한 사이하이 부츠의 세계

매서운 추위로부터 보호해줄 제2의 피부, 사이하이 부츠.

사이하이 부츠 스타일링

1 자연스레 축 늘어진 주름이 팬츠를 입은 듯한 착시 효과를 일으킨다. 레더 소재에 지퍼 디테일 덕분에 매일 신어도 질리지 않을 듯.
2 와이프로젝트만의 구조적인 형태를 고스란히 보여주는 데님 부츠. 허벅지를 넘어 고관절 아래까지 이어지는 디자인은 마치 긴 바지를 입은 것처럼 보인다.
3 발목부터 허벅지까지 끈을 이어 장식한 레이스업 사이하이 부츠를 공개한 펜디. 부분적으로 잘라낸 컷아웃 디테일이 이번 룩의 포인트.
4 경쾌하고 에너제틱한 컬러의 니트를 활용해 ‘보디콘셔스(Body Conscious) 룩’을 탄생시킨 마크 패스트.
5 착용하고 다리 라인이 그대로 드러나는 핏한 울트라 사이하이 부츠에 암홀 슬릿을 넣은 오버사이즈 후디를 매치해 스트리트 웨어처럼 위트 있게 풀어낸 꾸레쥬.
6 레이스, 실크, 가죽 등 다양한 소재와 해체주의, 펑크 디테일이 가미된 부츠 디자인을 선보인 아니예 레코즈.

사이하이 부츠 스타일링

7 빈티지 카를 운전하는 반항적인 바이커를 연상시키는 컬렉션에서도 사이하이 부츠가 등장했다. 목이 길어진 첼시 부츠 같은 느낌의 레더 부츠로 록 시크 무드까지 가미되어 어떤 룩에도 잘 어울릴 만능템이 되어줄 것.
8 골드 컬러 피시네트를 레이어드한 디온 리의 부츠는 파충류에서 영감을 받았다고. 디자이너의 설명처럼 탈피한 뱀의 허물에 관능을 입힌 듯하다.
9 안드레아다모 특유의 곡선미가 눈에 띄는 슬라우치 부츠(Slouch Boot). 트레일 팬츠를 잘라 만든 듯 넉넉한 통이 왠지 더 힙하게 보인다.
10 브랜드 시그너처인 가죽 매듭을 부츠에 활용한 보테가 베네타. 올해의 시작을 함께할 ‘조용한 럭셔리’ 아이템으로 추천!
11 단정하고 캐주얼한 니트 드레스에 부츠 포인트가 돋보이는 스타일링. 출근 룩으로도 손색없다.

사진제공 www.lunchmetrics.com

Similar Posts